올바른 자전거 문화발전을 위해 노력겠습니다.

고유가 시대를 맞아 친환경 교통수단인 자전거는 많은 관심의 대상이 되고 있습니다. 레저스포츠로서, 교통수단으로서 자전거 인구는 급속한 성장을 하고 있습니다. 하지만 국내 자전거도로 환경 및 제반시설 미비는 자전거이용인구의 걸림돌이 되고 있는 상태입니다. 이를 위해서는 자전거 이용 시설 확충(전용도로, 주차시설 등)과 각종 관련 제도 개선 및 올바른 문화 정착이 필요한 시점입니다. 저희 월간 더 바이크는 이러한 올바른 자전거 문화정착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 할것을 약속드립니다.
대표이사 김민정